품 채널

정보공유 | 우리나라에서 통행료가 가장 비싼곳은?



'거가대교' 랍니다.
거제시에는 부산과 거제도를 잇는 거대한 다리가 있는데, 이 다리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통행료를 내야 하는 다리로 유명하다. 거가대교의 통행료는 거리당 가격을 매기는 것이 아니라 통행을 위해서는 무조건 내야 하는 금액으로 경차 5000원, 소형차 1만원, 중형차 1만5000원, 대형차 2만5000원, 특대형차 3만원입니다.
진짜 비싸요?!!!

[기사출처 네이버 포스트'집토스]
거가대교의 특징은 해저터널과 대교 2개로 구성돼 있다는 것이다. 특히 이 해저터널은 수심 48m에 설치된 세계에서 가장 깊은 침매터널이다. 침매터널은 육상에서 제작한 각 구조물을 가라앉혀 만드는 터널로, 거가대교에는 항공모함 크기의 초대형 함체가 18개나 사용되었다. 세계 첫 외해 해저터널이면서 우리나라에서 처음 시도된 침매터널이라 세계 기록을 다섯 개나 세웠다고 한다. 
건설 난이도가 높았다고 하지만 그것만으로는 거가대교의 높은 통행료가 설득력을 가지기 어렵다.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범시민대책위원회'는 거가대교의 통행료가 민자 고속도로 중 가장 비싼 인천대교보다 4.7배에 이르는 금액이라며 비판했는데 이는 경부고속도의 60배에 이르는 금액이다. 
그런데도 사람들이 통행료를 내고 거가대교를 사용하는 이유가 뭘까? 그 이유는 바로 시간이다. 거가대교를 이용하면 부산에서 거제까지 이동하는데 드는 거리를 140km에서 60km로 줄일 수 있는데, 이를 통해 운행시간을 2시간 10분에서 50분으로 줄일 수 있는 것이다. 결국 거가대교를 이용하는데 걸리는 시간과 기름값을 비교하여 거가대교를 통행하는 것이다.
건설에 들어간 비용 중 민간자금의 비중이 높은 것도 통행료가 비싼 이유 중 하나다. 거가대교는 국책사업이지만 민간자금 9923억이 들어간 반면, 국비는 4474억 밖에 들어가지 않았다. 시민단체는 민간자금이 51% 들어간 인천대교와 비교해 거가대교의 민간자금이 71% 임을 근거로, 통행료가 높은 이유를 민간투자자에게 높은 이익을 주기 위한 것으로 보았다. 
 

정보공유 | 외국인이 한국 식당에서 놀라는 문화 5가지

외국인이 한국 식당에서 놀라는 문화 5가지

1. 식당마다 호출벨이나 진동벨을 사용한다.
2. 테이블에 수저함이 비치되어 있거나 붙어 있다.
3. 바비큐 화로가 테이블에 붙어 있다.
4. 소규모 가게까지 마일리지 제도가 존재한다.
5. 수납식 깡통의자에 외투나 가방을 보관한다.

정보공유 | 360간 무비자로 살수있는 나라가?

관광 목적 무비자로 15일, 30일, 60일, 90일, 180일(아르메니아영국캐나다파나마) 간 여행할 수 있는데,
지구에서 단 한 나라, 한국인이 여행 왔다고 하면 비자 없이 무려 360일간 체류를 허가하는 나라가,
조지아 라고 합니다.
진짜 괜찮지않나요?